about-me-image
Above & Beyond Coffeebob

자료

커피밥 및 커피 로스팅에 관련한 다양한 자료

커피로스팅의 새로운 기준 커피밥

수저론에 입각해 아직까지 대기업이 잠식하지 않은 로스팅영역에서 비록 흙수저라도 제 노력으로 당당히 설 수 있는 기반을 만들어보자는 취지에서 ‘커피로 밥먹고 사는 사람을 위한 기업’ 이란 기치로

온라인 시장을 점거하라!

4차 산업혁명이라는 말처럼 불편한 것이 있을까요? 혁명의 역사에 이런식의 자본가를 위한 혁명이 있었나 싶습니다. 코로나로 소비의 형태가 급진적으로 변하게 되었는데요, 오늘 통계청 온라인 쇼핑 증감 추이를 들여다 봤습니다. 위 자료는 2020년 1월 발표된 자료구요, 식품의 경우 전년동월대비 18.9% 상승했다고 하네요. 코로나가 반영이 안되었기 때문에 현재의 비중은 이를 훨씬 웃돌 수 밖에 없겠죠. 저희 고객들중 N사 쇼핑몰에서 꾸준히 1페이지를 유지하는 몇 몇 업체들에게 들은바 왠만한 규모가 아니면 광고비 충당이 쉽지 않다하더군요. 심할 때는 수익보다 광고비 지출이 더 많다고도 하구요. 온라인 판매가 그냥 말로는 달콤한 것 같지만, 양날의 칼인것 같습니다. 유통공화국에서 플렛폼 사업자만 배를 불려주고 있으니까요. 게다가 온라인에서 커피 소비가 많아지면서 생기는 또 다른 문제는 과도한 가격경쟁.... 아무리 규모의 경제라지만 원두업계가 그나마 매리트가 있던 이유는 작은 업체들도 비벼볼만한 곳이었기 때문인데.... 이렇게 기계적으로 가격을 비교하게 되는 온라인 시장은 소상공인에게는 도리어 위협이 될 수 밖에 없습니다. 불편한 사실이긴하지만, 가격경쟁이 불가피하다면 생산단가의 절감이 반드시 수반되어야 하는데 그 부분에서 커피밥이 도움을 드릴수 있다고 자신있게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원두는 맛있어야 경쟁력이 있는거고 좋은 걸로 볶아야 맛있는거 아냐? 라고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물론 맞는 말이죠. 일부는요. 대표적으로 150여년의 전통을 갖고 있는 프로밧 좋습니다. 하지만 가격을 고려했을 때 그 만큼의 괄목할 만한 차이가 나는가? 라고 생각하면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오히려 국산 로스터기가 서비스적인 면에서는 훨씬 낫구요, 생산머신이다보니 유지관리 비용이나 용이성 측면에서도 장점이 더 많습니다. 게다가 부수적으로 생두에 대한 특전도 제공하고 있느니만큼 비지니스적인 면에서 접근했을 때 전반적으로 커피밥의 장점이 훨씬 크다고 생각합니다. 앞선 말씀드린바대로 가격경쟁을 위해서는 더없는 선택이죠. 이미 국내의 대형업체들이 선택하고 있는 커피밥! 다 이유가 있습니다. 직접 한번 비교해 보시고 결정하시라 권하고 싶습니다. 마지막으로 공장에서 사용하는 기본 구성을 소개드리며 맺고자 합니다.

숫자로 보는 한국 커피시장, 그리고 구멍찾기

도움이 되는 커피 관련 자료가 있어 공유해 봅니다. 본 자료는 한국외식산업연구원 정기보고서 자료 내용의 표를 인용한 것으로 한국커피소비에 대한 다양한 지표를 정리, 제공하여 카페를 운영하신다거나, 커피관련 사업을 예정하고 계신다면 접근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되네요. 아무쪼록 커피업에 종사하는 한 사람으로 한국의 커피문화 수준이 높아지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얼핏 세련되 보이고, 진입장벽이 낮은 이유로 너무 많은 사람들이 피해를 보고 있어요. 그 결과 거품이 좀 꺼지긴 했지만 비지니스로의 접근보단 커피 자체에 대한 관심이 궁긍적인 해결방안이라 생각합니다.. 커피 자체에 대한 관심이 모두 직업으로 연결될 필요는 없죠. 단일 작물로 이렇게 엄청난 역사를 갖고 있는 식물은 역사이래 흔치 않습니다. 그것 자체로 매력이 충분하다 생각되요. 정치라는 배를 민중의 바다의 띄워야 하듯, 좋은 커피 문화는 높은 소비자 인식이 만들어 간다고 생각합니다. ​ 오늘도 커피 한잔의 그윽함이 가득하시길 바라며. 이만 마치겠습니다.

로스터기 댐퍼 (배기)의 역할

금요일 퇴근시간이 한참이나 지난 저녁 8시경 우리나라 남쪽끝에서부터 로스팅을 배우고 싶어하시는 카페를 운영하시는 사장님 한 분이 이곳 파주에 위치한 커피밥 본사까지 친히 찾아오셨더랬죠. 내용을 들어보니 로스팅을

로스팅을 하신다면 꼭 알아야 할 사실!

한 때는 희귀했던 커피로스팅이 이제는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직종이 되어 갈 뿐 아니라, 고상한 취미의 하나로 자리잡고 있는 추세입니다. 지금 대한민국은 커피공화국이라는 말이 무색하지 않을 정도로 커피분야는 단일 산업군에서 괄목한 만한 성과을 보이고 있으며 단 한해도 그 성장이 멈춘적이 없습니다. 특히나 로스팅분야는 조금 과장해서 가장 앞선 나라중 하나라 할 수 있습니다. 물론 세계적으로 유명한 로스터기가 유럽에 포진해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유럽의 커피 풍토는 우리나라와는 많이 다르죠. 유럽은 우리나라처럼 소형로스팅을 하지 않습니다. 커피와 제반 연구에 몰두하는 열정은 우리 나라가 단연 최고입니다. 안타깝지만 그 성장세와 맞물려 한국의 고용위기 상황은 커피분야의 확산에 더 불을 당겼는데요. 오늘 포스팅에서는 어떤 계기로 이 분야에 오셨든지, 설사 취미로 즐기시더라도 로스팅을 위한 기본기에 대해 써보고자 합니다.